본문 바로가기 글로벌 네비게이션 바로가기

nodamen

농부의 삶을 담다, 장 프랑수아 밀레

전시중

파트론 디지털 상설전

  • 6
  • 24

바르비종파 사실주의적 프랑스 만종 경건함

장 프랑수아 밀레는 바르비종파의 대표적인 프랑스 화가입니다. 밀레는 농민들의 육체적 노동에서 비롯한 숭고함과 경건함을 작품 속에 잘 녹여낸 화가로 평가받고 있습니다. 아름다운 전원에서 일하는 농민들의 모습을 서정적으로 풀어낸 작품은 담백하고 사실적입니다. 프랑스 혁명 이후 마음에 상처가 깊었던 농민들의 마음을 달래주었던 그의 작품이 이번 전시에서 관객들에게 정감있게 다가갑니다.

  • 내 작품도

    등록하고 싶다구요?

  • 내 작품을 파트론에 등록하고

    더 많은 관객을 만나보세요.

  • 지금 신청하기